신아속보
수원 '인계박스' 안전한 거리로 만든다
수원 '인계박스' 안전한 거리로 만든다
  • 임순만 기자
  • 승인 2018.09.05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수원남부서·소방서와 업무협약 체결

경기 수원시와 수원남부경찰서, 수원소방서는 5일 시청 상황실에서 ‘깨끗하고 안전한 우리 동네 만들기(깨우동)’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인계동 ‘인계박스’를 안전한 거리로 만들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인계박스’는 수원시청 뒤편 인계동 중심상업지역으로 유흥주점이 다수 있다. 최근 1년간 인계박스에서 발생한 5대 범죄(살인·강도·성폭력·절도·폭행)가 시 전체에서 발생한 5대 범죄의 14%를 차지해 치안 개선이 시급한 상태다.

협약에 따라 세 기관은 인계박스 현황을 공유한다. 또 소방차 진입로 개선, 범죄 예방 등을 위한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염태영 시장과 박생수 수원시 남부경찰서장, 이경호 수원소방서장 등이 참석했다.

염 시장은 “범죄와 화재는 예방이 최고의 해결책”이라며 “인계박스는 수원시민뿐 아니라 외부인도 많이 찾는 곳인 만큼 이번 협약으로 안전한 거리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수원/임순만 기자

sm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