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안산, 시화호에 세계 최대 규모 태양광사업 추진
안산, 시화호에 세계 최대 규모 태양광사업 추진
  • 문인호 기자
  • 승인 2018.09.04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서부발전. 안산도시공사 등과 업무협약 체결
경기도 안산시는 4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한국서부발전, 안산도시공사,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과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을 위한 ‘시화호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안산시)
경기도 안산시는 4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한국서부발전, 안산도시공사,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과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을 위한 ‘시화호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안산시)

경기도 안산시가 세계 최대 규모의 태양광사업 추진으로 전국 최고의 에너지 자립도시로 발돋움한다.

시는 4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한국서부발전, 안산도시공사,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과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을 위한 ‘시화호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에는 윤화섭 시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 양근서 안산도시공사 사장, 이창수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네 기관은 세계 최대 규모의 태양광 사업 추진을 위해 시화호 일원 1.12㎢(약 34만평) 부지에 이달부터 2020년 12월까지 사업비 2460억원을 투입해 수상태양광 102.5MW를 구축한다.

준공 후에는 연간 약 125GWh의 전력이 생산된다.

이를 위해 시는 해당 사업을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한국서부발전은 사업을 위한 자본투자와 인프라 구축(설계, 시공 등) 관련 전반적인 제반사항 업무를 수행한다.

안산도시공사와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은 자본투자와 설비 운영을 담당해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한다.

윤 시장은 “시화호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업무협약 체결은 에너지 신산업 분야에서 서로가 협업함으로써 윈-윈 할 수 있는 좋은 사례”라며 “앞으로도 정부의 친환경에너지 정책에 발맞추어 적극적인 자세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분야 전국 1위 자리를 확고히 다지고, 시화호 및 대부도 지역의 관광 인프라 구축과 연계해 시화호가 수도권 관광지의 새로운 메카로 조성할 계획이다.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