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삼척시, 제2회 추경예산안 의회 제출
삼척시, 제2회 추경예산안 의회 제출
  • 이중성 기자
  • 승인 2018.09.0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4억원 증가… 지역활성화 및 복리증진 집중

강원 삼척시는 2018년 제1회 추경예산보다 474억원 늘어난 6591억원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으로 편성해 지난 3일 삼척시의회에 제출했다고 4일 밝혔다.

지역 활성화, 주민복리증진, 정부추경 반영을 위해 편성된 이번 추경예산안은 2회 추경 규모로는 작년에 이어 역대 최대 수준으로 일반회계가 453억원 증가한 6129억원, 특별회계는 22억원 증가한 462억원이다.

또 지방교부세 209억원, 국도비보조금 83억원, 세외수입 56억원, 지방세 30억원 등을 주요 추경재원으로 하고 있다.

주요투자 분야별로는 산업경제에 133억원, 도로교통 및 지역개발 117억원, 농림해양수산 74억원, 사회복지 및 보건 61억원, 문화 및 관광 22억원, 행정운영경비에 31억원 등을 반영했다.

주요 사업으로는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에 66억원, 당저지구 행복주택 건립 30억원, 도계 복합교육연구관 신축 23억원, 소규모 주민숙원 해결사업 19억원, 도로안전및재해복구 16억원, 버스운송사업 손실보전 15억원, 청년몰 조성 8억원, 자원~우지간 도로개설 5억원 등이 이번 예산안에 반영됐다.

삼척시는 "지난해부터 좋아진 재정여건으로 2회 추경재원을 전년 수준으로 마련한 삼척시는 금회 추경예산안이 확정되는 대로 신속히 집행해 지역 활성화, 일자리창출 및 주민복리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삼척/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