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파주 거주 연예인 지역 문화예술 발전 위해 뭉쳤다
파주 거주 연예인 지역 문화예술 발전 위해 뭉쳤다
  • 이상길 기자
  • 승인 2018.09.04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파주문화예술발전위원회)
(사진=파주문화예술발전위원회)

경기 파주에 거주하는 연예인으로 구성된 ‘파주문화예술발전위원회’가 지난 3일 공식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4일 파주문화예술발전위에 따르면 ‘파주문화예술발전회’는 파주에서 개최되는 문화행사에 적극 참여하는 한편 문화예술을 기반으로 하는 재능나눔을 통한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발전회는 가수 전원석 회장을 비롯해 배우 김영임, 작곡가 양홍섭을 각각 고문으로 선임 했으며 임원으로는 가수 (김성찬,미호), 작곡가 엄기호, PD 김석호, 사진작가 정대용, 외부 자문위원으로 개그맨 임하룡, 배우 변우민, 가수 (이정석, 이규석, 장현철), MC조영구 등 대중문화 예술인과 대중문화산업 종사자 50여명이 참여해 결성, 회원 규모를 늘리고 있다.

김정권 사무총장은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으면서도 또 다른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다양한 공연 콘텐츠 개발을 통해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과 지역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sg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