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냉장고를 부탁해' 마이크로닷, 최연소 힙합그룹으로 활동...유명 래퍼와 남다른 인연
'냉장고를 부탁해' 마이크로닷, 최연소 힙합그룹으로 활동...유명 래퍼와 남다른 인연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09.03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래퍼 마이크로닷이 도끼와의 남다른 친분이 화제다.

3일 오후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선 마이크로닷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마이크로닷은 과거 도끼와 함께 최연소 힙합그룹 올블랙으로 활동했다. 마이크로닷은 “당시 12살이었다”라고 밝혔다.

마이크로닷은 배우 홍수현과 공개 열애 중이다. '도시어부'가 인연이 됐다. 안정환이 갑자기 홍수현 이야기를 꺼내자 마이크로닷은 "어복은 좀 있다. 방송 나와서 실력을 좀 보여줬다. 행복하다"라고 말하며 쑥스럽게 미소지었다. 하지만 김성주가 냉장고를 살피며 홍수현을 다시 언급하자 "직접 물어보라"며 적절히 회피해 홍수현을 배려했다.

[신아일보] 김지영 기자

jy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