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영천시, ‘2018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선정
영천시, ‘2018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선정
  • 장병욱 기자
  • 승인 2018.09.0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산동 영천초~상의 일대… 사업비 160억원 확보

경북 영천시 완산동 일대(영천초등학교~상공회의소)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일반근린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3일 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3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제13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를 개최하고 영천상공회의소 일대(일반근린형)를 포함한 전국 99곳을 대상지로 최종 선정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2017년 영천시장~영천역 일대에 선정된 완산동(중심시가지형, 250억원) 도시재생뉴딜사업에 이어 2년 연속 공모사업 선정됐으며, 대상지가 2곳이 모두 완산동 일원이라 상호 연계를 통한 사업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간 16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완산동 영천초등학교~영천상공회의소 일대의 10만3000㎡를 대상으로 추진한다.

주요 사업은 지역 예술분야의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한 지역 예술 특화 거점 조성과 열린 학교 예술마을 사업, 주민주도 마을 활성화 사업, 생활환경 인프라 조성사업 등이다.

최기문 시장은 “지역주민의 노령화 및 감소와 청.장년층의 외부 유출로 쇠퇴하고 있는 완산동이 도시재생뉴딜사업을 통해 활기를 되찾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주민들의 역할과 참여가 중요한 도시재생사업을 주민의 소리에 귀 기울여 성공적으로 이끌겠다”고 말했다.

bwj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