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임원희 이혼고백, 서장훈까지 동요 시킨 '한마디'...무슨 말 했나?
임원희 이혼고백, 서장훈까지 동요 시킨 '한마디'...무슨 말 했나?
  • 권길환 기자
  • 승인 2018.09.0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미운 우리 새끼’ 배우 임원희가 이혼 고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들은 서장훈은 “여러가지로 공감한다. 동병상련의 마음이 있다”고 밝히며  “자신이 없어서 그런다. 우리나라에서 내가 처한 조건이 크게 자신이 없으니 자꾸 물어보게 되는 것”이라며 “상대가 ‘무슨 상관인데?’라고 말해주길 바라는 심리”라고 설명했다.

.[신아일보] 권길환 기자


ghgw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