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넥슨노조' 탄생…게임업계 노조 바람 분다
'넥슨노조' 탄생…게임업계 노조 바람 분다
  • 이창수 기자
  • 승인 2018.09.03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넥슨)
(사진=넥슨)

국내 게임업계의 선두주자 중 한 곳인 넥슨에서 노동조합이 탄생했다.

전국화학섬유식품산업노동조합 넥슨지회는 3일 '노조 설립 선언문'을 통해 넥슨노동조합의 출범을 공식화했다. 넥슨코리아 법인, 넥슨네트웍스, 네오플, 넥슨지티, 넥슨레드, 엔미디어플랫폼 등 넥슨 그룹의 자회사 및 계열사들까지 함께 가입대상으로 한다.

노조는 게임업계의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해 나갈 견인차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조는 "개인은 부당함을 오롯이 혼자 짊어져야 했지만 모이면 서로 울타리가 된다"며 "법과 제도는 우리의 취약점이 아니라 창과 방패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csl@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