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신득상 의장, 청소년야구 국가대표 선수단 격려
신득상 의장, 청소년야구 국가대표 선수단 격려
  • 백경현 기자
  • 승인 2018.09.03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이 제12회 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 출전 선수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강화군 제공)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은 지난 31일 길상면에 위치한 SK 와이번스 퓨처스파크를 방문해 제12회 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할 국가대표팀을 격려했다.

신 의장은 김성용 감독을 비롯해 박성균, 송민수, 정재권 코치단과 인사를 나누고, 국가대표선수단이 강화에서 훈련을 해준 것에 대한 환영과 감사를 표했다. 선수들의 손을 일일이 맞잡은 신 의장은 “뜨거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국가를 위해 고생하는 걸 잘 알고 있다”며 “후회 없이 잘 싸우고 돌아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제12회 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에 참가하는 국가대표 선수단은 강화군에서 지난 21일부터 31일까지 11일간의 단체훈련을 마치고, 지난 1일 일본 미야자키로 떠나 3일 일본과 첫 경기를 치른다.

[신아일보] 강화/백경현 기자

khb581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