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창녕 황금농원 심덕순대표, ‘세계농업기술상 대상’ 수상
창녕 황금농원 심덕순대표, ‘세계농업기술상 대상’ 수상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9.02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창녕군)
(사진=창녕군)

경남 창녕군의 대표 특산품인 황금농원 단감이 ‘세계농업기술상 대상’을 수상했다.

군은 지난달 31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24회 세계농업기술상’ 시상식에서 황금농원영농조합법인 심덕순 대표가 ‘수출농업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이와 함께 군 농업기술센터 진문식 주무관이 유공 공무원상을 수상했다.

세계농업기술상은 1995년도부터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진흥청, 세계일보사가 공동으로 주최, 매년 대한민국 최고의 우수농업인과 단체, 기관을 선발하는 상으로 서류 및 현장 심사를 거쳐 협동영농, 기술개발, 수출농업, 기관단체 부문, 지도기관 유공 공무원 부문을 시상하고 있다.

세계농업기술상 창녕군 수상현황은 2013년 창녕군농업기술센터 기관대상을 비롯하여 농업인 3명이다.

창녕단감은 지속적으로 철저한 품질관리와 차별화된 유통 전략을 통해 국내 대형유통업체와의 직거래, 싱가포르·말레이시아 등 6개국 해외시장 개척 등의 성과를 이끌어 냈다.

특히 농가 1억원 소득시대 농업정책을 목표로 하고 있는 창녕군의 ‘단감 제조 가공 활성화 구축사업’은 연간 1만2000t의 고품질 단감을 생산하는데 중요한 기반이 됐다는 평가다.

이를 통해 창녕단감이 전국으뜸농산물대회 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이번 세계농업기술상 수출농업부문 대상까지 받으며 해마다 성장·발전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심덕순 대표는 “수출시장에서 중국산 단감과의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 우수한 맛과 고품질, 청정국가라는 이미지 확대를 통해 동남아시장 진출확대를 서두르고 있으며, 동시에 생감수출과 더불어 단감 말랭이와 반건시 등 다양한 가공품을 수출용으로 생산, 고부가가치를 올린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장식 창녕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지역 농업발전에 더욱 매진해 명실 공히 전국 최고의 선도 농업기관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밝혔다.

pjyoung00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