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선미, 어미새 바라보는 아기새로 등극...어떤 사연이?(전지적 참견시점)
선미, 어미새 바라보는 아기새로 등극...어떤 사연이?(전지적 참견시점)
  • 권길환 기자
  • 승인 2018.09.01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선미가 '매니저 껌딱지'로 등극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서로를 향한 역대급 배려심을 뿜어내는 선미와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선미가 광고 촬영 현장에서 섹시미를 한껏 뽐내던 것도 잠시 쉬는 시간을 맞아 흥이 폭발하고 모습을 보이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한 선미가 매니저에게 찰싹 달라붙은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6년 지기답게 스스럼없는 스킨십을 선보이면서 역대급 친밀함을 뽐냈다고 전해져 이들의 일상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그런가 하면 매니저는 광고 촬영에 앞서 아무것도 못 먹은 선미를 위해 초콜릿부터 수프까지 어미 새처럼 무한 공급하는 특급 케어를 시전했다고. 선미 또한 "언니 뭐 좀 먹어~"라며 매니저를 살뜰하게 챙기며 마치 친자매와 같은 모습을 보여줬다고 전해져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친자매처럼 서로를 아끼고 배려하는 선미와 매니저의 모습은 오늘(1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한다.

ghgw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