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폭우로 고립된 시민을 구조한 안산 고잔의용소방대원
폭우로 고립된 시민을 구조한 안산 고잔의용소방대원
  • 문인호 기자
  • 승인 2018.08.3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준성 대원. (사진=안산소방서)
폭우로 고립된 시민을 구조한 안산소방서 최준성 대원. (사진=안산소방서)

경기 안산소방서 고잔의용소방대 최준성 대원이 폭우에 고립된 시민을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28일 11시25분경 요구조자 장애인 오모(59)씨가 전동스쿠터를 타고 월피동 소재의 안산천 우수관으로 부터 빗물이 합류하는 개천길을 지나가던 중 갑자기 불어난 폭우에 전동스쿠터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근에서 자동차용품점을 운영하는 고잔의용소방대 최준성 대원과 그의 부친이 현장을 목격하고 신속히 물길로 뛰어들어 급류에 휩쓸린 요구조자를 안전하게 하천변으로 이동시키는 등 현장 안전조치를 실시 한 후 출동한 소방대에 인계한 사고로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아찔한 사고였다.

최준성 대원은 2015년 3년 16일 안산소방서 고잔의용소방대에 입대해 3년 5개월 동안 활동해 오면서 화재예방 캠페인, 소방차 길 터주기 훈련, 심폐소생술 보급 활동에 노력해 왔으며 특히, 화재 시 대비 소화전의 개선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등 시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앞장서 왔다.

[신아일보] 안산/문인호 기자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