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트윈터널 상호 협력 MOU체결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트윈터널 상호 협력 MOU체결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8.31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음골사과 유통 확대 및 농촌체험관광 활성화 기대
사진 밀양시
사진=밀양시 제공

경남 밀양시는 지난 30일,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와 최근 사계절 관광지로 인기를 끌고 있는 트윈터널㈜가 상호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6차산업 지역단위 네트워크 구축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산내면 다목적센터에서 손제범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 손제범 회장과 트윈터널 이승섭 대표이사. ㈜영남알프스얼음골케이블카 등 10개 단체 200여명 회원이 참여한 가운데 체결된 이번 협약은 밀양얼음골사과의 유통 확대와 농촌체험관광 활성화를 위해서다.

이날 협약 체결을 통해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는 트윈터널의 직매장 공간을 활용하여 전국에서 방문하는 트윈터널 관광객에게 신선한 얼음골사과와 다양한 사과 가공식품 등을 판매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트윈터널㈜ 측은 2018년 9월부터 사업 확장하는 체험관광 프로그램에 밀양의 유명한 명품 얼음골사과를 활용한 ‘사과 파이·피자 만들기, 사과 수제맥주 체험’ 등 다양한 관광상품 운영으로 단순히 구경만 하는 관광을 넘어 입체적인 체험관광의 장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밀양얼음골사과발전협의회 손제범 회장은 “요즘 젊은 세대 SNS 사이에서 트윈터널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들었다. 트윈터널이라는 이색공간을 통해 얼음골사과의 브랜드 이미지가 더욱 풍성해지고, 젊은 소비층에까지 밀양얼음골사과를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말했다.

트윈터널㈜ 이승섭 대표이사는 “밀양을 대표하는 얼음골사과의 깊은 풍미와 명품 브랜드 이미지가 트윈터널의 사과체험 관광객들에게도 많은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이 밀양 6차산업을 통한 동반 성장의 원동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신아일보] 밀양/박재영 기자

pjyoung00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