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인천공항 T1 향수·화장품 면세 사업자에 그랜드면세점 선정
인천공항 T1 향수·화장품 면세 사업자에 그랜드면세점 선정
  • 김견희 기자
  • 승인 2018.08.30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 제1 여객터미널 면세점(DF11) 사업자에 그랜드관광호텔이 선정됐다.

관세청 보세판매장특허심사위원회는 30일 서울시 강남구 서울세관에서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면세점(DF11) 사업자 선정을 위한 특허심사에서 그랜드광광호텔을 사업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특허를 신청한 업체는 그랜드관광호텔과 ㈜에스엠면세점 등 2곳이다.

그랜드관광호텔은 특허심사위원회 평가에서 390.49점, 한국공항공사 평가 475점 등 총점 865.49점을 획득했다.

인천공항 면세점 사업자는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위원회에 통보한 500점과 평가분야별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위원회의 500점을 합산, 특허심사위원회가 결정한다.

특허심사위원회는 지난해 7월 '면세점 제도개선 태스크포스(TF)'의 결정에 따라 특허심사의 객관성 및 독립성을 위해 평가위원 전원을 민간(위원장 포함)으로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pek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