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평택시, 제2회 추경 1조8011억원 편성
평택시, 제2회 추경 1조8011억원 편성
  • 최영·김부귀 기자
  • 승인 2018.08.3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혜자 중심 생활밀착형 사업에 집중투자
평택시청 전경. (사진=평택시)
평택시청 전경. (사진=평택시)

경기 평택시는 민선7기 첫 추경예산안을 지난 3월 제1회 추경예산에 비해 1900억원(11.8%)이 증가한 1조8011억원의 규모로 편성하고 30일 평택시의회에 제출했다.

회계별 규모는 일반회계가 831억원(6.5%) 증가한 1조3536억원이며, 상·하수도 공기업특별회계 및 17개 기타특별회계는 1,69억원(31.38%) 증가한 4475억원이다.

일반회계 주요 세입예산은 삼성전자 법인소득세 등 지방세 증가분 400억원, 지방교부세 및 조정교부금 99억원과 국도비 증가분 145억원 등 831억원으로 편성했다.

세출예산 주요 분야별로 살펴보면 일자리 창출, 시민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관광·체육시설 인프라 확대 및 콘텐츠 개발, 미세먼지·악취, 상하수도 등 도시생활 환경개선 등 수혜자 중심의 생활 밀착형 사업에 집중 투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이번 추경은 생활밀착형 사업에 우선 순위을 두고 재원을 합리적으로 배분해 시민 삶의 질을 높이는 예산편성에 중점을 뒀으며, 편성된 예산이 지역경제 활성화·안전도시·문화도시 만들기에 기반이 되도록 효율적 집행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의회는 제2회 추경예산안을 9월 10일부터 개최하는 제201회 제1차 정례회에서 상임위와 예결위의 심의를 거쳐 9월 19일 본회의에서 의결·확정할 예정이다.

cy833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