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구군, 2017 회계연도 결산 기준 재정 공시
양구군, 2017 회계연도 결산 기준 재정 공시
  • 김진구 기자
  • 승인 2018.08.30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강원 양구군은 최근 2017 회계연도 결산 기준 ‘2018년 양구군 재정 공시’를 시행했다고 30일 밝혔다.

공시에 따르면 양구군의 2017년도 살림규모(자체수입+이전재원+지방채+보전수입 등 내부거래)는 4573억 원이다.

이는 지난해의 3965억 원보다 608억 원이 증가한 규모다.

자체수입(지방세 및 세외수입)은 289억 원이며, 주민 1인당 연간 지방세 부담액은 37만7000원이다.

이전재원(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보조금)은 2641억 원이고, 지방채와 보전수입 등 내부거래는 1643억 원이다.

2017년 말 기준 군의 채무는 없다. 지난해에는 채무가 9억6000만 원이었다.

공유재산은 2017년도에 토지 및 건물 등 3만5851건(665억 원)을 취득하고 무체재산 등 206건(89억 원)을 매각해 현재는 총 9482억 원 규모를 유지하고 있다.

양구군과 유사 지방자치단체의 평균을 비교해보면 살림규모는 유사 지자체 평균액(5191억 원)보다 618억 원 적다.

자체수입은 유사 지자체 평균액(473억 원)보다 184억 원이 적으며, 이전재원은 유사 지자체 평균액(3272억 원)보다 631억 원이 적다.

채무액은 유사 지자체 평균액은 32억 원이지만 군은 0원이고, 주민 1인당 채무액은 유사 지자체 평균액(8천만 원)이지만 군은 0원이다.

공유재산은 유사 지자체 평균액(9534억 원)보다 52억 원이 적다.

군 관계자는 “전반적인 상황으로 볼 때 양구군의 재정은 유사 지자체에 비해 자체수입은 적고, 이전재원 의존률은 높은 편”이라며 “그러나 채무가 없어 재정을 건전하게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2017년 양구군 재정 공시’를 홈페이지(행정정보-예산정보-지방재정공시)에 게재해 주민들이 열람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rlawlsrn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