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성동구, ‘놀이활동가 양성’ 교육 실시
성동구, ‘놀이활동가 양성’ 교육 실시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8.08.30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6~21일… 아동이 맘껏 놀권리 보장, 놀이문화 확산
성동구 창의놀이 한마당 놀이활동가와 아이들. (사진=성동구)
성동구 창의놀이 한마당 놀이활동가와 아이들. (사진=성동구)

서울 성동구는 아동의 놀권리 보장 및 놀이문화 확산을 위해 ‘놀이활동가 양성’ 교육을 실시한다.

30일 구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오는 9월 6일부터 21일까지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구청 소회의실에서 5회 운영된다. 마지막 강의는 3층 대강당에서 수강생이 직접 몸으로 함께 놀아 보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놀이활동가 양성과정’은 놀이터 디자이너 편해문 활동가 ‘놀이 시작’ 특강을 시작으로 ‘배움은 놀이다, 거꾸로 교실’(정찬필), ‘놀이가 일상이 되고, 일상이 놀이’(오명화,최재훈)라는 주제로 진행한다.

강사진 모두 아동의 놀권리 신장을 위해 교육청, 중앙부처, 지자체 등에서 정책자문과 강연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놀이전문가로 구성됐다.

일상에서, 가정에서, 마을에서 아이와 잘 놀고 싶은 학부모, 공동육아 주민, 학부모 동아리, 놀이문화 확산에 관심 있는 분들에게 아동의 놀이에 대해 함께 고민해 보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다.

8월 31일까지 수강생을 모집하며 신청 문의는 성동구청 아동청년과로 하면 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아동에게 놀이는 교육만큼 중요한 신체적‧사회적‧정서적 발달에 필수적인 요소이며 놀이를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존중하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아동의 놀권리에 대한 주민의 공감대 형성과 인식이 개선되어 모두가 행복한 성동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