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성남시,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에 위생용품 지원
성남시,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에 위생용품 지원
  • 전연희 기자
  • 승인 2018.08.29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7일까지 신청… 사업비 1억5000만원 투입

경기 성남시는 청소년 건강지원 사업비 1억5000만원을 들여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2044명에 6개월 치 위생용품(생리대)을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건강권 보장과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시행하는 국·도·시비(여가부 50%·도비 25%·시비 25%) 사업이다.

시는 이날부터 다음달 7일까지 지원대상자의 위생용품 신청을 받고 있다.

신청대상자는 만 11~18세까지 성남시민 중에서 본인 또는 가구원이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생계·의료·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법이 정한 한부모 가족의 여성 청소년이다.

이들 여성 청소년에 시는 반년간 사용할 수 있는 생리대(대·중·소 216개입 세트)를 택배 발송한다. 한 명당 5만4000원 상당의 지원이 이뤄진다.

지원받으려면 본인 또는 가족이 거주지 동 주민센터로 신분증을 가지고 신청서, 개인정보동의서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시 홈페이지(시민참여→청소년건강지원)를 통해 신청해도 된다.

지원대상자로 확인되면 생리대세트가 든 상자를 원하는 주소지로 택배발송하게 된다.

내년부터는 청소년 건강지원 사업의 생리대지원 방식이 바우처 시스템으로 바뀌어 ‘국민행복카드’를 통해 구매비용을 지급한다.

[신아일보] 성남/전연희 기자

chun21123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