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안녕하세요' 이영자, 방송 도중 눈물 참는 모습 포착...왜?
'안녕하세요' 이영자, 방송 도중 눈물 참는 모습 포착...왜?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8.27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이날 고민 주인공은 세 가지 일을 병행하느라 바쁜 엄마 때문에 모녀간 대화는커녕 집에서 얼굴조차 볼 기회가 없다며 “나보다 일을 더 우선으로 여기는 것 같다”고 고민을 털어놨다.

딸은 “엄마와 함께 밥을 먹어 본 지도 1년이 넘어간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고민 주인공이 발을 심하게 다쳐 전화했을 때도 엄마는 걱정보다는 무심하게 “또 타박상이겠지 괜찮아”라고 했고, 결국 “홀로 병원에 가야 했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신동엽은 “이게 말이 안 되지 않냐”라며 안타까워했다.

고민 주인공의 오빠 역시 동생이 “우울증에 걸릴까 봐 너무 걱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튜디오에는 고민 주인공에게 특별한 의미가 있는 강아지 두 마리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고민 주인공이 강아지들과 평소 함께 하는 생활 모습을 보여주자, 가수 별은 가슴 아파하며 눈물을 쏟았다.

애써 밝은 모습으로 진행하던 이영자 역시 두 눈을 질끈 감고 눈물을 참다가 결국 고개를 떨구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고민 주인공도 설움에 북받쳐 눈물을 보여 주위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