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삼척, '월드비치 치어리딩 오픈 마스터즈' 개최
삼척, '월드비치 치어리딩 오픈 마스터즈' 개최
  • 이중성 기자
  • 승인 2018.08.27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어리딩 선수들과 국내 치어리딩 스포츠클럽팀이 함께 어우러져 활기찬 에너지를 발산할 ‘제2회 삼척 월드 비치 치어리딩 오픈 마스터즈’가 오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강원 삼척에서 개최된다.

주최하고 (사)대한치어리딩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째로 삼척해변 경기장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대회에는 해외팀 미국 러시아 등 10개국 240여 명과 국내팀 600여 명 등 국내외 최고의 선수들이 출전해 멋진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첫날인 31일에는 오후 3시부터 축제 참여 확산과 홍보를 위해 해외선수단 100여 명이 참가하여 ‘거리퍼레이드’로 시내 곳곳에서 화려한 치어리딩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5시부터는 전야제 행사로 ‘삼척 끼룩氣LOOK’과 오후 7시부터 ‘아시아 마조레따 그랑프리 오픈’, ‘한빛예술단 축하공연’이 진행된다.

일차인 9월 1일에는 ‘전국 생활 체육 치어리딩 대회’가 10시부터 진행되며 오후 5시에는 개막식이 펼쳐진다.

9월 2일에는 ‘삼척 월드비치 치어리딩 오픈 마스터즈 세미 파이널’과 ‘챔피언 결정전’이 치러진다.

삼척시 관계자는 “치어리딩의 매력을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축제로 승화된 월드비치 치어리딩 대회를 통해 관광산업 활성화와 지역 경제 파급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삼척/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