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밀양시, 빈집 활용 반값 임대주택사업 임대·입주희망자 모집
밀양시, 빈집 활용 반값 임대주택사업 임대·입주희망자 모집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8.27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값 임대주택 공급으로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지원
밀양시청 전경(사진=밀양시 제공)
밀양시청 전경(사진=밀양시 제공)

경남 밀양시는 27일 빈집을 활용한 반값 임대주택사업에 참여할 임대희망자와 입주희망자를 내달 21일까지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반값 임대주택 사업은 1년 이상 거주하지 않거나 방치되어 있는 빈집을 리모델링해 신호부부, 귀농‧귀촌인, 저소득층, 지방학생 등에게 주변시세의 반값에 주택을 임대해 주는 사업이다.

이번 빈집을 활용한 반값 임대주택사업에 선정된 빈집은 리모델링 비용의 80%(최대 1500만 원)를 지원받아 리모델링해 주변시세의 반값에 5년 동안 전월세로 의무적으로 임대해야 한다.

빈집 활용 반값 임대주택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밀양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밀양시 관계자는 “빈집 리모델링 임대주택사업으로 주거취약 계층에게 반값임대주택을 공급함으로써 저소득층의 삶의 질 향상과 빈집 방치에 따른 지역 슬럼화 예방 및 환경개선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밀양/박재영 기자

pjyoung00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