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양주시, 제19호 태풍 '솔릭' 마감 보고회 개최
남양주시, 제19호 태풍 '솔릭' 마감 보고회 개최
  • 정원영 기자
  • 승인 2018.08.26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최소화 추진 사항 점검·비상근무 직원 격려
남양주시는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19호 태풍 솔릭 마감 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남양주시)
남양주시는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19호 태풍 솔릭 마감 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남양주시)

경기 남양주시는 지난 24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19호 태풍 솔릭이 동해안으로 진출하여 태풍 영향권에서 벗어남에 따라 ‘태풍 마감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조광한 시장과 부시장, 행정안전실장 및 실.국.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보고회를 갖고, 비상근무 등 태풍대비에 힘썼던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피해현황과 미흡사항 등의 추진사항을 점검하며 향후 방향성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조 시장은 “적극적인 대응으로 이번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다행이지만 시작보다 중요한 것은 ‘마무리’이며, 재난과 재해는 방심한 순간에 발생하기에 태풍이 지나갔다고 해서 방심하지 말고 평상시에도 경각심과 긴장감을 가지고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힘써 ‘해피(Happy)’한 남양주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태풍 ‘솔릭’ 북상예보에 따라 지난 23일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조광한 시장의 주재로 ‘태풍 대책 보고회’를 개최하여 태풍으로 인해 발생가능한 피해를 사전에 예측하고 대처사항을 점검하는 등 인명피해 예방을 최우선에 두고 현장상황을 검토했으며,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과 자연재난 매뉴얼에 따라 단계별 비상근무에 돌입하는 등 빈틈없는 상황관리를 실시했다.

또한 둔치주차장내 모든 차량을 이동조치하고, 각종 현수막 제거, 하천·배수펌프장, 산사태취약지역, 저수지, 지하차도, 옥외광고물, 공사장 등 재해취약지역에 대해 선제적인 대응을 실시했다.

wonyoung55@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