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경인여대 총학생회, 교내 시설 몰래카메라 점검
경인여대 총학생회, 교내 시설 몰래카메라 점검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8.08.21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몰래카메라 점검 모습. (사진=경인여대)
몰래카메라 점검 모습. (사진=경인여대)

경인여자대학교 총학생회는 개강을 앞둔 지난 20일 교내 시설에 몰래카메라 설치 여부 점검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정부에서도 몰래카메라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공중화장실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있고, 여자대학교의 특성상 여학생들만 사용하는 시설들이 많아 성범죄자들의 표적이 될 수도 있어 경인여대 총학생회는 사전 점검으로 이를 예방하고 학생들이 안심하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점검을 하게 됐다.

학내 전체 건물들 중 주요 점검시설로는 화장실 및 스포토피아 건물 샤워실, 탈의실을 중점적으로 점검했으며, 설치사례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인여대 총학생회장은 "방학기간중에는 학교에 외부인들의 출입이 잦아 개강전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시작하게 됐다"면서 "개강전 몰래카메라 설치 점검을 통해 학우들이 성범죄에 대한 걱정 없이 등교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경인여대 총학생회에서는 학생들의 안전하고 성범죄자들로부터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불법카메라 전문 탐지장비'를 2017년 구매해 매학기 점검해 왔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