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은수미 성남시장 ‘시민과의 인사회’ 마무리
은수미 성남시장 ‘시민과의 인사회’ 마무리
  • 전연희 기자
  • 승인 2018.08.19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개 동 순회 방문...도시재생 등 의견 999건 청취
(사진=성남시)
(사진=성남시)

은수미 경기도 성남시장이 취임이후 첫 번째 갖은 시민과의 인사회에서 2만여 명의 시민을 직접 만나 현장제안과 시민의 소리함 등을 통해 모두 999건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19일 시에 따르면 은 시장은 지난 7월 2일 취임식을 갖고 11일부터 이달 16일까지 관내 50개 동을 순회 방문하며 시민과의 인사회를 가졌다.

각동에서 시민건의에 대해 은 시장은 그 자리에서 답변이 가능한 사안들에 대해서는 바로 답변하거나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아시아실리콘밸리 조성, 아동수당, 공영주차장 확보 등 시정에 관한 시민 궁금증을 명쾌하게 풀어냈다.

이번 인사회에 참석한 학부모, 청소년, 청년, 노인, 기관·단체장 등 각계각층의 시민은 서로 먼저 마이크를 넘겨 받으며,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놨다.

지역별로 보면 본시가지는 도시재생 등 재개발과 재건축 문제가 주를 이뤘으며, 신시가지는 공동주택 리모델링 등 지역현안에 관한 질문이 많았다. 수정·중원지역은 도시재생, 맞춤형 정비사업 등 재개발, 재건축 문제에 관한 건의가 주를 이뤘다.

분당지역은 공동주택 리모델링, 민간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 단독주택 불법 증축건축물 양성화 등 지역현안에 관한 질문이 많았다.

시 아동수당, 지역상권 활성화, 교통문제에 관해서도 관심을 보여 인사회가 열리는 곳마다 많은 의견이 나왔다.

은 시장은 “아동수당은 시민과의 토론과 숙의를 거쳐 체크카드 형식으로 지급하기로 했다”면서 “아시아의 실리콘밸리로 도약하는 성남을 만들고 지역차별 없는 ‘하나의 성남’을 만들겠다”고 답했다.

또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도 건강한 모습으로 주민들을 뵙게 되어 감사하다”며 “‘시민이 시장인 성남’인 만큼 이번 인사회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과 간담회를 통해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인사회에서 나온 시민의견에 대해 현장확인 등을 거쳐 다음달 말까지 처리결과를 건의한 주민들에게 알려주기로 했다.

[신아일보] 성남/전연희 기자

chun21123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