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김동연 부총리와 청량리 청과물시장 방문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김동연 부총리와 청량리 청과물시장 방문
  • 김용만기자
  • 승인 2018.08.15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청량리청과물시장 방문해 폭염으로 인한 농산물 가격동향 점검
14일 오후, 유덕열 동대문구청장과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동대문구 청량리청과물시장에 방문한 가운데, 시장상인이 배 시식을 권하고 있다.(사진=동대문구 제공)
14일 오후, 유덕열 동대문구청장과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동대문구 청량리청과물시장에 방문한 가운데, 시장상인이 배 시식을 권하고 있다.(사진=동대문구 제공)

연일 35℃를 넘나드는 폭염에 전국 각지의 저수지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이로 인해 농작 물의 작황도 좋지 않아 농산물 등의 물가가 치솟아 모두의 걱정이 커지고 있다.

지난 14일 오후, 유덕열 동대문구청장과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서울의 전통시장인 청량리청과물시장을 방문했다고 15일 밝혔다.

유 구청장과 김 부총리는 먼저 청량리청과물시장 상인회장을 만나 현 상황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어 상인회장의 안내로 시장 내 개별 점포를 돌아보며 폭염으로 인해 변동이 큰 농산물의 가격동향을 살피고 여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위로‧격려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오늘 시장 방문을 통해 폭염으로 인한 여러 어려움을 체감할 수 있 었다”며, “구에서도 전통시장을 도울 방안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