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오늘날씨] '지긋지긋한 무더위' 전국적 폭염 이어져
[오늘날씨] '지긋지긋한 무더위' 전국적 폭염 이어져
  • 박정원 기자
  • 승인 2018.08.14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광복절 전날인 14일 화요일에도 후덥지근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가끔 흐리고 강원영서남부와 경북내륙은 오후에 5~30㎜정도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이러한 기상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국지성 소나기와 함께 천둥·번개까지 동반되는 경우가 많으므로 특히 산간계곡의 휴가철 야영객은 안전사고에 신경써야 한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전국적으로 32~38도의 분포를 보이며 불볕더위가 이어지겠다. 서울은 24일째, 대전은 25일째, 여수는 27일째 연속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날도 밤까지 고온다습한 기후가 이어질 전망이다.

밤사이 최저기온은 △서울 27.8도 △인천 28.5도 △수원 27.8도 △대전 27.5도 △부산 27.5도 △포항 27.3도 △강릉 26.6도 △전주 26.0도 △광주 25.8도 △제주 29.0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수원 36도 △대전 36도 △춘천 36도 △강릉 34도 △대구 38도 △전주 37도 △광주 36도 △목포 34도 △창원 35도 △울산 35도 △부산 35도 △제주 34도 △울릉/독도 32도로 예상된다.

한편 15호 태풍 ‘리피’는 오는 15일 가고시마 서남서 방향으로 이동하면서 24 시간 내 열대저압부로 약화돼 한반도 기후에 큰 영향을 끼치지는 못할 것으로 보인다.

또 16호 태풍 ‘버빙카’가 홍콩 남쪽 해상에서 발생해 이날 오전 3시 홍콩 남남서쪽 인근에서 소형 태풍으로 북서진 중으로, 진로가 변경될 가능성이 있어 한반도 기후에 변수가 될 가능성이 있다.

오늘 미세먼지는 전국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으로 예보 됐다. 오존지수는 서울·경기도·울산은 '나쁨', 그 외는 ‘보통’으로 예상된다.

해상 날씨는 제주도와 남해·서해상에 바람이 강하고 물결도 높게 일겠다. 오늘 파고는 0.5~1.5m이다.

jungwon9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