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한강 구조활동 중 실종' 나머지 소방관 추정 시신 발견
'한강 구조활동 중 실종' 나머지 소방관 추정 시신 발견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08.1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오후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신곡수중보 인근 강가에서 소방대원 등이 실종된 소방대원 2명을 찾는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3일 오후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신곡수중보 인근 강가에서 소방대원 등이 실종된 소방대원 2명을 찾는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강에서 구조 활동을 하다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소방관 2명 중 발견되지 않았던 마지막 1명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

구조 당국은 13일 오후 5시 17분께 경기도 고양시 일산대교 인근에서 전날 실종된 오모(37) 소방장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오 소방장으로 추정되는 시신은 한강 하류에서 구조 작업을 진행하던 수색 요원에 의해 발견됐다.

앞서 전날 오후 1시 33분께 경기도 김포시 김포대교 아래 신곡수중보에서 구조 활동 중 보트가 전복되면서 김포소방서 수난구조대 소속 소방관 4명 중 2명이 실종됐다.

이에 소방당국과 해경 등은 이들을 찾기 위한 대대적인 수색작업을 벌였고 이날 오후 2시 1분께 김포시 김포대교 인근 수상에서 숨져있는 심모(37) 소방교를 발견했다.

심 소방교의 시신이 발견된 지점은 김포대교에서 서울 방면으로 200m가량 떨어진 수상이다.

만약 이번에 발견된 시신이 오 소방장으로 최종 확인될 경우 전날 한강 하류에서 발생한 소방보트 전복 사고로 실종된 소방대원들은 모두 발견된 것이다.

sunh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