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 지역전문가 양성 인턴제 시범 운영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 지역전문가 양성 인턴제 시범 운영
  • 이중성 기자
  • 승인 2018.08.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동해시는 향후 진행되는 각종 도시재생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서는 행정과 주민간의 소통을 이어주는 연결고리 역할을 담당할 지역 전문가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지역 전문가 양성 인턴제’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모집인원은 총 5명으로, 최종 선발되는 이들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도시재생사업 진행을 위한 주민 제안 및 아이디어 발굴 등 도시재생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지원 센터 활동가(인턴)로 근무하게 된다.

또 지난 7월 주민과 행정간 지원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강원광역자활센터와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파일럿 프로그램 등 집중 심화교육을 받아 실무능력을 배양하게 된다.

효율적 추진을 위해 시는 그동안 도시재생 분야와 관련된 소정의 기초교육 등을 이수한 경험이 있는 만 18세 이상 55세 미만인 신청자를 오는 20일까지 접수 받아 적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여기에는 ‘2017년 도시재생 디자이너양성과정’ 및 ‘2018년 도시재생 시민대학’(동해시평생학습관 주관)이나 ‘2018년 상반기 마을지역 혁신 프로젝트’ 교육(강원광역자활센터와 동해시 도시재생지원센터 공동 주관) 수료자 등이 해당된다.

아울러 활동가(인턴) 인큐베이팅을 통해 장래에 활동가, 코디네이터 등으로 발전시켜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인력보강은 물론 각종 공모사업 등에도 현장대응이 가능하도록 지원센터에서 직접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문명종 도시과장은 “지역전문가 양성을 위한 활동가 인턴제 시범사업 실시로 다양한 현장 경험과 지식 축적 등을 통해 지역인재를 자체적으로 발굴·양성·검증·실행단계로 이어지는 지역전문가를 배출하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시는 보다 많은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내년도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등과도 연계해 좋은 사업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신아일보] 동해/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