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온라인 몰카’ 논란 해당학교에 CCTV 설치
‘온라인 몰카’ 논란 해당학교에 CCTV 설치
  • 임순만 기자
  • 승인 2018.08.09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이달 내에 5대… 사업비 2200만원 투입

경기도 수원시가 관내 A고등학교 재학생을 몰래 촬영한 영상물이 온라인에 광범위하게 유포된 사건의 재발 방지를 위해 해당 학교 인근에 방범용 CCTV 5대를 설치한다.

9일 시에 따르면 시는 학생 안전을 위해 이달 안에 학교 정문과 인근 마을버스 정류장에 방범용 CCTV 5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사업비 2200만원을 투입한다.

시는 지난 7일 해당 학교를 찾아가 교감, 행정실장과 면담을 하고 재발 방지책을 논의했다. 학교측은 학교 인근에 방범용 CCTV를 설치해 달라고 요청했고, 수원도시안전통합센터·중부경찰서 여성청소년과 관계자가 학교를 찾아가 CCTV 설치 위치를 결정했다.

이달 현재 수원시 관내에 설치된 CCTV는 8984대이다.

권선구가 2466대(871개소)로 가장 많고, 팔달구 2321대(707개소), 장안구 2125대(647개소), 영통구 2072대(858개소)다.

지난 2일 한 해외 SNS 계정에 수원시 관내 A 고등학교 교복을 입은 학생들의 얼굴과 다리를 몰래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영상이 올라와 논란이 됐다.

sm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