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데스크 칼럼] 한중수교 26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데스크 칼럼] 한중수교 26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 신아일보
  • 승인 2018.08.0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형 편집1부장
 

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THAAD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사드) 배치 보복으로 냉각됐던 한·중 관계의 얽혔던 실타래가 하나둘씩 풀리는 양상이다. 하지만 아직 갈 길은 요원해 보인다.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