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올해 14번째 태풍 '야기' 북상… "한반도 영향은 미지수"
올해 14번째 태풍 '야기' 북상… "한반도 영향은 미지수"
  • 이현민 기자
  • 승인 2018.08.08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상청)
(사진=기상청)

올해 14번째 태풍 '야기'가 8일 일본 오키나와 부근에서 생성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야기'는 오후 3시께 오키나와 남동쪽 950㎞ 부근 해상에서 발생해 시간당 22km 속도로 북동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태풍의 강도는 ‘약’ 수준으로, 크기는 소형으로, '야기'는 오는 12일 오후 3시께 제주 서귀포 남쪽 490㎞ 부근 해상을 거쳐 13일 오후 3시께 중국 상하이 동남동쪽 90㎞ 해상을 지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태풍의 방향은 변동성이 커 우리나라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끼칠지는 아직 미지수다.

기상청 관계자는 "우리나라 근처로 올 수도 있지만, 한반도 고기압이 워낙 강해 중국 쪽으로 빠질 수도 있다"고 전했다.

한편 '야기'는 일본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염소자리(별자리)를 뜻한다.

[신아일보] 이현민 기

hm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