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공공·민간, 건설현장 안전대책 마련 분주
공공·민간, 건설현장 안전대책 마련 분주
  • 김재환 기자
  • 승인 2018.08.05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주청 직접감독 확대·관리교육 의무화
포스코, 근로자 위험요인 차단방안 고심
올해 3월 기준 산업별 사고사망자 수(단위:명).(자료=고용부)
올해 3월 기준 산업별 사고사망자 수(단위:명).(자료=고용부)
정부가 공공공사 발주청의 직접감독을 확대하고, 발주청 직원의 사업관리교육 이수를 의무화하는 등 건설현장 안전대책을 수립하고 있다. 이에 발맞춰 민간 건설사도 근로자 위험요인 차단방안을 모색하며 자체 안전대책을 마련하는 모습이다.
서울시 종로구의 한 건설현장.(자료사진=신아일보DB)
서울시 종로구의 한 건설현장.(자료사진=신아일보DB)

jej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