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이성욱 입장, 억울함 토로 "갑질 영상 속 인물 아냐…90년대 가수 여러 사람 거론 마음 아파"
이성욱 입장, 억울함 토로 "갑질 영상 속 인물 아냐…90년대 가수 여러 사람 거론 마음 아파"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8.0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제공
사진=SBS 제공

 

그룹 R.ef 이성욱이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논란 영상 속 인물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오늘(2일) 이성욱은 직접 나서 "논란이 된 영상 속 인물은 내가 아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성욱의 입장은 "해당 차종을 구입해본 적도 없다"는 것이었다. 특히 이성욱은 "90년대 가수 여러 사람이 의심을 받고 있어 마음 아프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지난 1일 방송된 MBN '뉴스8'에서는 1990년대 인기가수 출신인 A씨가 2년 전 구입한 수입차에서 결함이 발견되자 격분, 태블릿 PC를 내동댕이 치고 욕을 하는 등 영업사원을 상대로 갑질을 한 정황이 보도됐다.

보도 직후 누리꾼들은 해당 영상 속 주인공이 90년대를 풍미한 인기가수 그룹 R.ef 멤버 이성욱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