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 오늘 경의선 철도 북측 연결구간 공동점검
남북, 오늘 경의선 철도 북측 연결구간 공동점검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7.24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성역∼군사분계선(MDL)' 구간 점검
남북 공동연구조사단 제1차 회의도 진행
20일 동해선 철도 남북연결구간 공동점검을 위해 방북한 동해선 점검단이 감호역 철로를 살펴보고 있다. 뒤로 감호역사가 보인다. (사진=통일부)
20일 동해선 철도 남북연결구간 공동점검을 위해 방북한 동해선 점검단이 감호역 철로를 살펴보고 있다. 뒤로 감호역사가 보인다. (사진=통일부)

남북이 24일 경의선 철도 북측 연결구간을 공동점검한다.

황성규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을 단장으로 한 남측 대표단 15명은 이날 오전 경기도 파주 남북출입사무소(CIQ)를 통해 북한으로 간다.

남측 대표단은 이날 경의선 연결구간 중 북측 구간인 '개성역∼군사분계선(MDL)'에 대한 공동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북측에서는 김창식 철도성 부국장을 포함해 총 7명이 나설 것으로 보인다.

앞서 20일에는 동해선 연결구간인 감호역, 삼일포역, 금강산청년역에 대한 공동점검을 진행했고, 그 결과 노반과 궤도 등 전반적인 시설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평가했다.

이날 공동점검을 끝난 뒤에는 남북 공동연구조사단 제1차 회의가 열릴 예정이다. 회의에서는 경의선(개성~신의주)과 동해선(금강산~두만강) 북측 구간에 대한 현지 공동조사 일정 등이 논의된다.

한편 남북 정상은 4·27 판문점선언에서 동해선 및 경의선 철도와 도로들을 연결하고 현대화하여 활용하기 위한 실천적 대책들을 취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