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광양경제청, 세풍산단 투자유치활성화 방안 모색 위한 워크숍 개최
광양경제청, 세풍산단 투자유치활성화 방안 모색 위한 워크숍 개최
  • 김청수 기자
  • 승인 2018.07.2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0일 여수 디오션리조트에서 전 직원이 참여하는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는 전남도청, 도 출연기관, 광양청의 전 직원이 한자리에 모여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이 나아가야할 길을 허심탄회하게 논의했다.

주요내용으로 전남도 홍양현 투자기획팀장의 '전남도 투자유치 현황' 발표를 시작으로 김종갑 전략산업과장이 'R&D사업 발굴 추진', 이건섭 에너지산업과장이 '미래먹거리 에너지신산업 육성전략'을 주재로 발표했다.

이어 전남TP 이정관 기업육성실장이 '기업지원 사업 현황', 전남생물산업진흥원 곽원재 생물의약연구센터장이 '전남 바이오 의약산업 육성'을 주재로 발표한 뒤 광양청 간부 직원들의 발표 및 참석자 간 자유토론 형식으로 이뤄졌다.

워크숍 참가 직원은 "직원 간 열띤 토론 및 업무추진에 필요한 정보공유를 통해 직원들의 투자유치 역량을 강화하여 투자유치 프로젝트 추진 가능성을 높이는 효과가 있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갑섭 청장은 "투자유치는 이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직결되는 만큼 전 직원이 투자유치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이번 워크숍에서 발표된 자료 및 제안·발굴 아이디어를 최대한 활용하여 투자유치 성과목표를 달성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광양청은 세풍산단 외국인투자지역(82,641㎡)을 작년 11월에 지정했고, 융복합소재실증화지원센터를 지난 6월에 준공하는 등 기업유치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전 직원이 기업유치 방안을 모색 하는 등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신아일보] 광양/김청수 기자

c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