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오산, 발달장애인 활동지원 추가시간 확대
오산, 발달장애인 활동지원 추가시간 확대
  • 강송수 기자
  • 승인 2018.07.08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오산시는 이달부터 발달장애인 활동지원 시 추가시간을 월 10시간 추가해 총 30시간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장애인 활동지원 사업은 1급~3급 장애인들을 위해 이들의 불편 정도를 장애인활동지원 인정점수로 산정한 후 활동보조인을 이용할 수 있게 비용을 차등 지원하는 바우처 사업이며, 시는 기존 장애인활동지원 시간에 추가로 활동지원 대상자에게 월 20시간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추가지원은 신체기능 위주로 구성된 활동보조 평가지표로 신체활동은 원활하나 인지기능이 부족하여 타인의 도움 없이 활동을 할 수 없는 발달장애인이 상대적으로 장애인활동지원 인정점수가 낮아 필요한 지원을 받지 못하는 불합리한 점을 반영했다.

지원대상은 발달장애인(지적·자폐성)으로 추가시간은 국비 및 도비로 지원하는 시간을 모두 사용 후 사용할 수 있으며 본인부담금은 무료이다.

김승규 노인장애인과장은 “발달장애인에게 월 10시간을 추가로 지원하여 지역사회 기반활동에 참여하고 가족의 경제적 부담과 양육부담을 덜어줌으로써 장애인 가족의 삶의 질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오산/강송수 기자

ssk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