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새로운 창원위원회' 출범
창원시, '새로운 창원위원회' 출범
  • 박민언 기자
  • 승인 2018.07.0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 중심 행정' 대전환 가속화

허성무 경남 창원시장이 강조한 ‘사람 중심 행정’으로의 대전환이 속도를 낼 전망이다.

시는 총 13명으로 구성된 ‘새로운 창원위원회’가 지난 3일 출범했다고 4일 밝혔다.

위원장으로는 민선7기 시장직 인수위원회 위원장 어석홍 창원대 교수가 위촉됐다. 새로운 창원위원회는 △민선7기 ‘사람중심 새로운 창원’ 4개년 로드맵 작성 △시정비전 및 전략수립에 대한 발전방향 제시 △시정에 대한 주요정책 제안 및 자문 △공약 추진 체계 및 구체적 실행방안 제시 △새로운 정책 및 행정 개선사항 건의 등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허성무 시장은 이날 위원 13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면서 “그간의 행정은 눈앞의 개발이익과 성과처럼 보이는 토목사업에만 집중한 한계가 있었다”면서 “무엇이 시민을 위하는 것인가 하는 행정의 본질에 대한 인식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토건중심 행정 패러다임을 사람중심으로 완전히 바꿀 수 있도록 위원 여러분들이 가교역할을 해주기를 당부드린다”며 “문재인 대통령과 김경수 경남지사의 조합이 구성된 지금이 창원의 변화를 모색할 적기”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