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이용섭 시장, 긴급 재난안전대책회의 주재
이용섭 시장, 긴급 재난안전대책회의 주재
  • 양창일 기자
  • 승인 2018.07.02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풍피해 예방에 행정력 집중… 피해 최소화 당부
(사진=광주시)
(사진=광주시)

이용섭 전남 광주시장은 제7호 태풍 '쁘라삐룬' 북상 및 장마철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예방을 위해 1일 오전 10시 시청에서 긴급 재난안전대책회의를 소집해 상황을 점검하고 대책을 지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시장은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가 지방정부의 가장 본질적 이유라는 기본 인식 하에 태풍과 장마전선이 겹치면서 큰 피해가 우려된 만큼 취임식 이전임에도 이날 긴급 재난안전대책회의를 소집했다.

이날 대책회의는 이 시장과 5개 자치구 구청장, 시 행정부시장, 실·국장 등이 참석해 태풍진로와 장마전선 등 기상상황을 공유하고 광주천 안전관리, 급경사지 등 시설물 안전 대책 등 실·국 및 자치구별 대처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이 시장은 "우리 공직자들은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책임져야 할 막중한 책무를 지니고 있다"면서 "이번 태풍이 소멸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소관 분야별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경로당 등 취약계층 시설 점검 △산사태, 하천변 등 취약지역 특별 점검 △강풍에 의한 입간판 탈락 위험시설 사전 조치 △대형 공사장의 공사 일시중지 등 사전 조치 △비닐하우스 및 농작물 관리 △전기·가스 등 에너지 공급 및 사용시설 사전 점검 △신속한 인명구조 및 재산피해 최소화 등을 지시했다.

[신아일보] 광주/양창일 기자 ciy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