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탁현민 "맞지 않는 옷 너무 오래 입었다"… 사퇴의사?
탁현민 "맞지 않는 옷 너무 오래 입었다"… 사퇴의사?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6.29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29일 "맞지도 않는 옷을 너무 오래 입었다"고 밝혔다.

탁 행정관은 이날 페이스북에 이같이 밝힌 뒤 "편치 않은 길을 너무 많이 걸었다"고 말했다.

이어 "'잊혀질 영광'과 '사라질 자유'"라는 글도 남겼다.

이를 두고 탁 행정관이 사실상 사퇴의사를 내비친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앞서 탁 행정관은 과거 저서에서 여성을 비하하는 발언을 한 것이 확인되면서 '왜곡된 성의식'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그동안 야권에서는 탁 행정관에 대해 사퇴를 요구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