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무너진 '디펜딩 챔피언' 독일 반응은?… "월드컵 역사상 가장 큰 불명예"
무너진 '디펜딩 챔피언' 독일 반응은?… "월드컵 역사상 가장 큰 불명예"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6.28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한국 축구에 무너진 '디펜딩 챔피언' 독일의 현지 언론이 경기에 대한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28일 일간 빌트는 27일(현지시간) 치뤄진 한국과 독일 간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예선 F조 경기 결과를 보도하면서 "월드컵 역사상 가장 큰 불명예"라고 지적했다.

또 일간 디 벨트는 “독일팀의 경기력이 불명예스럽다”면서 “열정과 생각이 부족했다”고 비판했다. 

슈피겔 온라인도 ‘느리고 생각이 없었고, 매력적이지 않았다’는 기사에서 선수들을 일일이 언급하며 경기력을 꼬집었다.

공영방송 도이체벨레는 “늦게 터진 한국의 두 골이 졸전을 펼친 독일을 월드컵에서 떨어뜨렸다”면서 요하임 뢰프 감독의 전술에 대한 문제를 지적했다. 

요아힘 뢰브 감독의 하차를 요구하는 반응도 보였다. DW는 "뢰브 감독에 대한 논란이 있을 것"이라며 "독일 국가대표팀 감독 사임을 요구한다. 영광스러운 재임 기간이 끝났다"고 표현했다.

아울러 빌트는 ‘뢰프, 사임을 배제하지 않았다’는 기사에서 뢰프 감독이 사임 여부에 대한 질문에 “질문에 대답하기에 너무 이르다. 크게 실망한 상황으로 지금 시간이 필요하다”고 답했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