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 뢰프 감독 "한국 경기력 훌륭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 뢰프 감독 "한국 경기력 훌륭했다"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6.28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아힘 뢰프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연합뉴스)
요아힘 뢰프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연합뉴스)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한국에 발목을 잡힌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 독일의 요아힘 뢰프 감독이 아쉬움을 표했다.

뢰프 감독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한국과의 F조 3차전 뒤 기자회견에서 말로 표현할 수 없이 실망감이 크다"고 말했다.

그는 "훈련에서는 잘 준비했지만, 최고의 기량을 보이지 못했다"며 "실력이 부족해서 나온 결과다"며 패배를 인정했다.

이어 "뒤처지면 따라가야 했고, 압박해야 한다는 것도 알고 있었지만, 쉽게 경기를 풀지 못했다. 골 결정력도 부족했다"면서 "상황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또 뢰프 감독은 한국 대표팀의 경기에 대해서는 "공격적이며, 많이 뛸 것으로 예상했는데 그대로 나왔다"면서 "훌륭한 경기력을 보였다"고 평가했다.

끝으로 뢰프 감독은 뢰프 감독은 "디펜딩 챔피언의 모습을 보일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지만 그만큼 기량을 보이지 못했다"며 "지금은 탈락하게 돼 실망스럽지만, 재능있는 어린 선수가 많고 미래가 밝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대회 우승팀인 독일은 이날 후반 추가시간 한국의 김영권·손흥민의 연속골로 0-2로 패배했다.

패배로 독일은 조별리그 1승 2패를 기록하면서 월드컵 본선 출전 역사상 1938년 이후 두 번째로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