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대통령 "답답하다"… 규제혁신점검회의 연기
文대통령 "답답하다"… 규제혁신점검회의 연기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6.27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李총리 측에서 연기 건의… 유네스코 사무총장 접견도 취소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27일 청와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2차 규제혁신점검회의가 연기됐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후 3시 예정됐던 규제혁신점검회의가 연기됐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낙연 국무총리 측에서 '준비하느라 고생했지만 이 정도 내용은 국민 체감상 미흡하다'며 일정 연기를 건의했다"며 "문 대통령도 보고를 받고 답답하다는 말씀을 했다"고 말했다.

이후 문 대통령은 임종석 비서실장과 이와 관련한 회의를 했으며, 결론적으로는 이날 준비했던 규제혁신 점검회의는 일단 연기하기로 했다.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규제개혁의 성과를 다시 만들어 보고해달라'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날 오후 2시에 예정됐던 오드리 아줄레 유네스코 사무총장의 접견 일정도 취소됐다.

이에 대해 이 관계자는 "일정이 맞지 않아 취소됐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