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종합) 울산~포항고속도로 터널 화재… 연기 흡입 23명 구조
(종합) 울산~포항고속도로 터널 화재… 연기 흡입 23명 구조
  • 배달형 기자
  • 승인 2018.06.2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료 싣고 달리던 8t 화물차서 불… 소방당국 1시간여 만에 진화
22일 오후 울산포항고속도로 범서제2터널에서 화물차 한 대가 화재로 인해 새카맣게 불타 있다.
22일 오후 울산포항고속도로 범서제2터널에서 화물차 한 대가 화재로 인해 새카맣게 불타 있다.

22일 낮 12시27분께 울산시 울주군 범서읍 울산∼포항고속도로 범서 제2터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사고로 당시 600m 길이 터널 안에 있던 차량 20대의 운전자와 동승자 등 23명이 연기를 흡입해 이 가운데 3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송된 3명은 모두 경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화물차에 불이 나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며 불은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화재 차량은 사료를 싣고 울산에서 포항으로 달리던 8t 화물차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재 터널 내 포항 방향 3분의 2지점에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화재 차량 운전자 A씨는 "갑자기 타이어에 펑크가 나면서 화재가 났다"고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 운전자 A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소방당국은 현재 터널 내 모든 차량을 이동 조치하고 연기를 빼내면서 혹시 있을지 모를 피해 상황을 확인하고 있는 상태다.

한편 이 사고로 터널 양방향이 3시간 가까이 통제되면서 교통체증을 빚었다.

22일 낮 12시 27분께 울산시 울주군 범서읍 울산포항고속도로 범서제2터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22일 낮 12시 27분께 울산시 울주군 범서읍 울산포항고속도로 범서제2터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