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 적십자회담 전체회의 후 수석대표 접촉 진행
남북 적십자회담 전체회의 후 수석대표 접촉 진행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6.22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 수석대표 손잡고 입장하는 등 좋은 분위기 연출
22일 북한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남북적십자회담에서 남측 수석대표인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오른쪽)과 북측 수석대표인 박용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2일 북한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남북적십자회담에서 남측 수석대표인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오른쪽)과 북측 수석대표인 박용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남북 대표단이 22일 금강산호텔에서 적십자회담을 진행 중인 가운데 오전 11시45분부터 오후 12시49분까지 수석대표 접촉을 진행했다.

이번 접촉에 북측은 단장인 박용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과 한상출 조선적십자회 중앙위원회 위원이 나왔으며 우리측은 수석대표인 박경서 대한적십자사회장과 김병대 통일부 인도협력 국장이 참석했다.

두 대표단은 회담장에 함께 들어서며 박경서 회장이 박용일 부위원장에게 "손잡고 갈까?"라고 제안하면서 함께 손을 잡고 입장해 좋은 분위기를 보였다.

접촉 후 취재진이 박경서 회장에게 회담 성과에 대해 묻자 그는 "잘하고 있다. 시작이 아주 멋있었다"는 답변을 했다.

회담에서는 8·15 계기 이산가족 상봉행사의 일정 및 근본적 이산가족 문제 해결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으며 오전 전체회의는 10시에 시작해 45분 만에 끝났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