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대통령 "남북 경협, 러시아와 3각 협력으로"
文대통령 "남북 경협, 러시아와 3각 협력으로"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6.21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대통령 처음으로 러시아 하원 연설
"남북 평화체제, 동북아 다자 평화안보협력체제로"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러시아 모스크바 하원을 방문, 우리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연설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한ㆍ러 간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의 미래 발전방향 등에 대해 연설했다. (사진=연합뉴스)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러시아 모스크바 하원을 방문, 우리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연설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한ㆍ러 간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의 미래 발전방향 등에 대해 연설했다. (사진=연합뉴스)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한반도에 평화체제가 구축되면 남북 경제협력이 본격화 될 것이며 러시아와의 3각 협력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한국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러시아 하원연설에 나서 "남·북·미는 전쟁과 적대의 어두운 시간을 뒤로 하고 평화와 협력의 시대로 나아가고 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러시아와 남과 북 3각 경제협력은 철도와 가스관, 전력망 분야에서 이미 공동연구 등의 기초적 논의가 진행 돼왔다"며 "3국간의 철도, 에너지, 전력협력이 이뤄지면 동북아 경제공동체의 튼튼한 토대가 될 수 있다. 또한 남북 간의 공고한 평화체제는 동북아 다자 평화안보협력체제로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신동방정책'은
평화와 공동번영의 꿈을 담은 유라시아 시대의 선언"이라며 "서구문명이 이룬 장점과 동양문명이 이룬 장점을 유라시아라는 거대한 용광로에 담아 인류에게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려는 웅대한 설계"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한국 국민도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넘어 동북아 전체의 평화와 공동 번영을 바라고 있다"며 "지난해 동방경제포럼에서 발표한 '신북방정책'은 '신동방정책'에 호응하는 한국 국민들의 꿈"이라고 말했다.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러시아 모스크바 하원을 방문, 우리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연설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한ㆍ러 간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의 미래 발전방향 등에 대해 연설했다. (사진=연합뉴스)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러시아 모스크바 하원을 방문, 우리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연설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한ㆍ러 간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의 미래 발전방향 등에 대해 연설했다. (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나는 한국과 러시아의 협력이 한반도 평화와 동북아 번영의 주춧돌이라 생각하며, 그동안 진심으로 노력해왔다"며 "대통령 당선 직후, 푸틴 대통령님과 통화에 이어 한국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특사를 파견해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과 극동개발을 위한 협력방안을 협의했고 러시아의 극동개발부에 맞춰 러시아와의 경제협력을 전담하는 '북방경제협력위원회'를 대통령 직속 기구로 설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푸틴 대통령은 작년 9월, 동방경제포럼에 나를 초청해주셨고 나는 그 기회에 ‘신북방정책’을 발표하고 한-러 간 실질적 경제협력 방안을 푸틴 대통령님과 함께 논의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러시아와 함께 하려는 한국 국민의 노력이 여러분에게 진정으로 전달되길 바라며, 유라시아가 가진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우리의 우정으로 활짝 열 수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한국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통해 시베리아 횡단철도가 내가 자란 한반도 남쪽 끝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한국과 북한이 유라시아의 새로운 가능성에 동참하고 유라시아의 공동번영을 이뤄내는데 함께 하게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러시아와 한국의 협력 확대 방안과 관련 △ 미래 성장 동력 확충 △극동개발협력 △국민복지 증진과 교류기반 강화를 꼽았다.

문 대통령은 2028 러시아 월드컵과 관련해서는 "세계인의 축제인 월드컵이 성공적으로 열리고 있는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올해 2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멋진 경기를 보여준 러시아 선수들에게 나와 우리 국민들은 큰 박수를 보냈다. 러시아 월드컵에 참가한 한국 선수단에게도 러시아 국민들께서 따뜻한 응원으로 격려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