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고흥군, 일반농산어촌 공모사업 선정
고흥군, 일반농산어촌 공모사업 선정
  • 이남재 기자
  • 승인 2018.06.21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억 확보… 마을단위 특화사업 등 진행

전남 고흥군이 ‘마을단위특화개발사업’에 선정돼 43억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 공모사업에서 2개 분야 4개 사업이 선정돼, 도양읍 장길, 과역면 내로, 포두면 연등 에 마을단위 특화사업과 지역역량강화사업을 진행하게 됐다.

이로 2019년부터 향후 5년간 지역 특성에 맞는 마을단위 기초생활 기반 확충과 특화산업화, 경관·환경 개선 사업을 실시 할 예정이다.

이미 군은 지난해 6월부터 공모사업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주민들의 선진지 견학, 마을발전협의회 회의 등 남다른 노력 등으로 이번에 결실을 맺게 됐다.

군은 농어촌 지역의 정주여건을 개선해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농어촌 지역 인구유입 및 지역의 경제의 활성화로 고흥에 새로운 활력소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주민 추진위원회와 협력해 기본계획 수립부터 준공까지 지역특화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