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메리츠화재, 700억원 유상증자 결정
메리츠화재, 700억원 유상증자 결정
  • 우승민 기자
  • 승인 2018.06.20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리츠화재는 운영자금 700억원 조달을 위해 제3자배정 방식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이번 증자는 IFRS17 도입과 신지급여력제도(K-ICS) 시행에 대비해 자본을 확충하기 위한 것이다.

최대주주인 메리츠금융지주가 새로 발행되는 334만2000주를 주당 2만950원에 배정받는다. 유상증자 후 메리츠금융지주의 지분율은 53.40%가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