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당정청 "내달초 저소득 맞춤형일자리 및 소득개선책 발표"
당정청 "내달초 저소득 맞춤형일자리 및 소득개선책 발표"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8.06.20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정책기조 유지하되 단기적 어려움 보완…1분위 소득개선 초점
이낙연 국무총리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청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춘석 사무총장, 이 총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장하성 정책실장.(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청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춘석 사무총장, 이 총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장하성 정책실장.(사진=연합뉴스)

당정청이 저소득 맞춤형 일자리 및 소득지원대책을 마련하고 다음달 초 발표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가 20일 국회에서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박범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밝혔다. 

박 수석대변인은 "당정청은 소득주도 성장 및 혁신성장의 균형있는 추진과 공정경제 등 3대 정책 기조를 유지하되 단기적인 어려움은 보완해 강화하기로 했다"설명했다. 

특히 "1분위 소득개선에 초점 두고 근로능력 계층에는 일자리를, 취약한 계층에는 사회안전망을 강화하는 등 저소득 맞춤형 일자리 및 소득개선 대책을 다음달초에 발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혁신성장 성과를 가시화하기 위해 규제혁신을 과감하고 속도감있게 추진하고, 핵심선도사업을 가속화하며 규제혁신5법의 조기입법화, 예산 세제, 제도 개선을 페키지 형태로 지원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