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신한銀, ‘2018 대한민국 혁신대상’ 서비스 혁신 부문 대상 수상
신한銀, ‘2018 대한민국 혁신대상’ 서비스 혁신 부문 대상 수상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8.06.19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18년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서비스 혁신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대한민국 혁신대상’은 △기술·제품·서비스에서 혁신을 통해 성과를 이룬 기업 △융·복합을 통해 제품 및 서비스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 기업 등을 선정해 매년 시상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올해 4월 전 영업점에 적용해 창구상담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한 ‘쏠깃(SOL kit)’으로 서비스 혁신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지난해 디지털창구에 이어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4월 신한은행 전 영업점에 선보인 디지털 상담 서비스 쏠깃(SOL Kit)은 종이 없이 이루어지는 페이퍼리스(paperless) 디지털 상담 환경을 구축했다.

신한은행은 콘텐츠 관리 포탈을 통해 게시되는 1000여 가지의 상담자료를 금융전문가들이 고객상담에 최적화되도록 수시로 업데이트 하고 있으며 직원은 태블릿PC로 띄워 상담을 진행한다.

고객이 안내장을 전달받기를 원하면 바로 문자 메시지나 카카오 알림톡으로 전송해 추후에 언제든 휴대전화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 상담 쏠깃(SOL kit)’서비스에 대한 고객과 직원 모두의 호응이 높다.

고객들은 신한은행의 어느 지점을 방문해도 양질의 표준화된 상담자료로 안내를 받을 수 있다는데 만족했고, 직원들은 항상 최신화 된 상담자료를 찾는데 소요되던 시간을 줄이고 안내장마다 형식이 달라 발생하는 오해를 없앨 수 있어 고객상담에 더욱 집중 할 수 있다는 반응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지난해 디지털 문서 기반의 디지털 창구를 성공적으로 도입한데 이어 올해 쏠깃(SOL kit)서비스를 통해 고객상담 서비스의 재정의(Redefine)를 완성했다”며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서 고객에게 한 차원 높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디지털 혁신을 계속 추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