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외교부 "日 오사카 지진, 한국인 피해 접수 없어"
외교부 "日 오사카 지진, 한국인 피해 접수 없어"
  • 박정원 기자
  • 승인 2018.06.18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일본 오사카부(大阪府)에서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 한 상가 외벽이 무너져 있다 (사진=연합뉴스)
18일 일본 오사카부(大阪府)에서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 한 상가 외벽이 무너져 있다 (사진=연합뉴스)

외교부는 18일 일본 오사카에서 발생한 규모 6.1의 지진과 관련해 "현재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외교부 본부와 관할 공관인 주오사카총영사관은 재외국민보호대책반과 현장대책반을 각각 구성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파악 중에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외교부는 또 "일본에 체류하거나 방문 중인 우리 국민들을 대상으로 안전 유의 로밍 문자를 발송하고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 등에 안전공지를 게재하는 등 안전정보를 전파했다"고 전했다.

이어 "일본 관계 당국, 현지 한인회 및 유학생회 등을 통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지속 파악해 나갈 것"이라며 "피해 상황이 확인되는 경우 신속한 영사 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일본 소방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58분께 오사카 북부지역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로 인해 이날 오후 2시 30분 기준 3명이 사망하고 214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신아일보] 박정원 기자 jungwon9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